다양한 질환의 특징들,
증상별 질환 정보

지나치기기 쉬운 질환의 증상들
정기적인 검진과 조기 치료가 중요합니다.

허리, 골반 통증이란?

사고로 인한 충격 혹은 불균형한 자세로 인하여 척추 뼈 사이의 추간판이 신경을 누르는 등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하며 허리 외에도 다리 저림 등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허리디스크(요추간판 탈출증)

척추 사이사이에 외부 자극으로부터 쿠션 역할을 하는 물렁뼈인 추간판의 수액이 삐져나와 신경을 누름과 동시에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입니다.

허리디스크 증상

  • 신경 압박으로 인한 허리 통증
  • 오래 앉아있을 경우 극심한 통증
  • 엉치, 허벅지, 종아리, 발끝 저림 혹은 통증
  • 하반신 마비

허리디스크 치료

도수치료
비수술적 신경치료
척추 유착박리술

척추관 협착증

신경 다발이 지나가는 척추관이 좁아져서 신경을 압박하는 질환입니다. 선천적, 후천적 원인으로 인해 척수가 지나가는 통로인 척추관이 좁아질 수 있으며, 요추관 협착증 혹은 퇴행성 전방 전위증이라고도 합니다.

척추관 협착증 증상

  • 가만히 있어도 느껴지는 극심한 허리 통증
  • 엉덩이나 항문 쪽으로 찌르는 듯한 통증과 다리 감각 장애 및 근력 저하 동반
  • 걷다가 잠시 멈추어 쉬면 괜찮아지고, 다시 걸으면 심화되는 증상이 반복
  • 시간이 갈수록 종아리, 발목, 무릎, 허벅지, 엉덩이 등 넓은 범위의 감각 저하와 저린 느낌 심화

척추관 협착증 특징

- 허리를 뒤로 젖히면 통증이 더욱 심해집니다.

- 누워있다가 일어나는 경우에는 힘들지만, 움직이기 시작한 이후에는 부드러워지고 걷는 것이 편안해집니다.

척추관협착증 치료

비수술적 치료
약물치료
보조기 착용
감압적 수술

척추 후관절 증후군

허리 근육이 약한 여성들에게 많이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허리를 갑자기 삐끗하거나 잘못된 자세가 지속되는 경우가 원인이 되며, 증상은 허리디스크와 비슷하지만, 허리를 앞으로 굽히는 것보다 뒤로 젖힐 때, 허리를 비틀 때 큰 통증을 느끼게 됩니다.

※ 허리 비틀 때의 통증이 반대편에서 일어난다면, 후관절 증후군보다는 반대편 근육의 문제가 발생했을 수 있습니다.

척추 전방 전위증

위 척추 뼈가 아래보다 배 쪽으로 밀려 나가게 되면서 허리 통증, 다리 저림을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선천적인 이유도 있지만, 척추의 퇴행으로 상하 척추 연결부가 늘어나면서 발생합니다.

주요 증상은 허리 통증이며 허리를 편 상태에서 척추 뼈를 만져보면 특정 부위가 툭 튀어나온 것처럼 계단식으로 층이 진 것이 느껴지고 그 부위를 눌렀을 때 통증을 느낀다면 척추 전방 전위증을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척추측만증

정면에서 보았을 때, 정상적인 척추는 일직선이지만 척추측만증의 경우, C자형 혹은 S자형으로 휜 상태로 보입니다. 척추뼈가 기울어져 있기 때문에 골반이나 어깨의 높이가 다르거나 몸통이 한쪽으로 치우쳐 보이는 것이 주요 증상입니다.

여러 가지 원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발생하지만, 척추에 구조적 변화의 여부에 따라 나뉘며 대부분 구조적 척추측만증 중 특발성 척추측만증에 속합니다.

근막통

근육이 딱딱하게 뭉쳐지면서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으로 현대인들에게 흔히 나타납니다. 오랜 시간 동안 잘못된 자세로 있을 경우 어깨나 뒷목 주변 근육이 쉬지 못해서 근육에 영양분이나 산소가 부족해져서 발생하게 됩니다. 대체로 통증 부위에 근육이 딱딱하게 뭉쳐져 있거나 근육 중심의 통증 유발점을 누르게 되면 통증이 심화되는 것이 특징이며, 주로 목 뒷부분이나 어깨 부위에 많이 나타납니다.

근막통을 오래 방치한다면 목디스크, 건초염, 어깨 관절염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초기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염좌

관절을 지지해주는 인대가 늘어나거나 찢어지는 것을 말한다. 해당 부위에 대한 순간적 과도한 충격으로 인해 발생합니다.

특정 충격에 의해 근육이 늘어지거나 찢어지는 것도 염좌라고 하지만, 인대나 근육 전체가 끊어진다면 파열이라고 합니다. 해당 부위가 붓고, 빨개지며, 통증이 발생합니다.

요추 압박골절

후관절통, 요추협착증과 함께 노인성 요통의 대표적인 원인 중의 하나가 압박골절입니다. 흔히 골절이라고 하면 뼈가 부러지거나 금이 가는 상태를 말하지만 척추의 압박골절은 서로 간격을 유지하며 맞물려 있어야 할 척추뼈가 납작하게 내려앉는 증상을 의미합니다.

골밀도가 낮은 노인들의 경우 가벼운 엉덩방아만 찧어도 압박골절이 쉽게 일어날 수 있는데 골다공증이 심하면 재채기만 해도 척추뼈가 내려앉는 경우도 있습니다.

골반 통증

골반은 몸무게를 지탱하거나 큰 하중을 견뎌야 하는 부분이기 때문에 허리, 척추 문제, 잘못된 걸음걸이 등으로 통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골반 통증이 있을 경우, 하체와 허리, 척추의 문제가 큰 원인으로 작용합니다. 좌골신경통, 휜 다리, 고관절의 틀어짐, 허리디스크 등에 의해 통증이 유발될 수 있으므로 치료받아야 합니다.

천장관절 증후군

천장관절이란 엉치뼈와 천골이 서로 만나서 관절을 이루는 인대조직입니다. 천장관절에 외부적, 물리적 충격을 강하게 받거나 잘못된 반복 자세 등으로 인해, 혹은 여성의 경우에는 임신과 출산의 과정을 겪으면서 통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상근 증후군

이상근의 지속적 수축이나 비대를 일으키고 좌골신경을 압박하여 좌골신경통, 저림, 당김 이상 감각을 일으키는 것을 이상근 증후군이라고 합니다. 이상근의 외상으로 인한 부종, 이상근 주위의 혈종, 과도한 긴장, 외상 치유 과정에서 발생한 육아조직, 감염, 기형, 염증 등이 주요 원입니다.

이상근 증후군에 의한 좌골신경통과 디스크 탈출증에 의한 좌골신경통은 증상이 거의 비슷하고 80%의 디스크 탈출증에서 이상근 증후군이 동반되기도 하므로 유의해야 합니다.

고관절염

고관절에 염증성 병변이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주요 증상으로는 통증, 관절 운동 범위의 감소 및 절뚝거림이 나타납니다. 또한, 진행속도나 심한 정도, 관절 연골이나 뼈에 변화가 나타나는 정도와 속도는 원인에 따라 다릅니다.

세균 감염에 의한 화농성 고관절염의 진행 정도가 빠르며, 퇴행성 고관절염은 천천히 진행되는 게 특징이므로 원인에 맞는 올바른 치료가 필요합니다.

대전자 점액낭염

고관절 주위에 있는 많은 점액낭에 염증이 발생한 질환입니다. 고관절은 움직임이 많을 뿐만 아니라 부하가 큰 관절이기 때문에 많은 종류의 염증성 병변이 발생되는 부위입니다.

외측 고관절 부위에 통증이 발생하며 무릎이나 발목까지 통증을 느낄 수 있습니다. 악화되면 오래 걸을 수 없고, 밤에도 통증이 나타나는 것이 특징입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